티스토리 뷰

미술에 흥미가 있어서 나이가 들어서 취미로 미술을 배웠다. 꾸준히 배웠으면 좋았을걸 벌써 오래 전 일이 되버렸다. 내 꿈이었고 내 인생에 내가 원했던 가장 첫번째 관심사였는데 어렸을 적에는 인테리어 사업이 불황이었기 때문에 집에서 미술로 대학 가는걸 반대했다.

 

이제 성인이 되고도 훨씬 지나서 취미 미술이라고 사람 만나는 겸, 미술도 배울겸 그림을 배웠는데 겨우 한달 배우고 말았다. 미술 선생님도 그림 잘그린다고 칭찬했는데 꾸준히 배웠다면 아마 내 얼굴 하나는 잘 그리는 날이 오지 않을까 싶다.

 

미술에 관심이 많아서 주변 친구들이 미대 나온 친구들이 많은데 미술을 잘하는건 손재주가 있다던가 창의성이 뛰어나던가 둘중 하나이다.

 

다시 여유가 된다면 열심히 배워볼란다. 취미미술이 아니라 여유만 된다면 미술 전공을 해보고 싶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댓글
댓글쓰기 폼
«   2017/09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Total
228
Today
1
Yesterday
4